@김노자님이 투표했습니다.

“먹고사니즘에 진짜 중요한 일을 목소리 큰 사람이 결정하고 넘어가는 K-Style 지친다”

43명이 찬반 투표했습니다.

찬반 투표하면 현재 결과를 볼 수 있습니다.

공감해요
berry 이번에 필리버스터에 신난 사람들을 보니 민주주의를 어렵게 고민할 일이 아니었던 것 같아요. 법안, 행정, 사회문제, 소수의견, 먹고 사는 문제가 피곤한 것이 아니라, 사람들은 그저 천천히 말할 수 있고 듣고 논할 시간이 필요했던 것 아닐까요. 정치서도,현실서도 "그저 먹고사니즘에 진짜 중요한 일을 큰소리 내는 사람이 결정하고 빨리 넘어가는 K-Style"이 너무도 지쳤던거죠. 더 나은 민주주의를 위해서는 먹고사니즘을 핑계로 진짜 중요한 가치를 외면하는 일들이 없어져야합니다.
시스 맞습니다. 결정을 서두르기 전에 이제는 힘들고 지겹더라도 서로의 이야기를 나누는 것부터 시작하면 좋겠습니다.
zep 공개민원 채널을 만들어봐도 좋겠네요. 지역구 의원이 실질적인 압력으로 느끼게끔. 지금도 온라인 청원은 있지만 그 포커스를 지역구 의원들에게 맞추면 좀 더 타겟이 좁혀지니까요.
시스 좋은 의견이네요. 지역구별로 압력을..
달리 @zep @rest515 우리 동네에 레미콘 공장에 설 뻔 한 일이 있어 적극적인 반대 운동을 한 적이 있는데, 지역구 의원 홈페이지 따로, 도민원실 따로, 시 민원 게시판 따로라서 참 힘들었어요. 다른 마을에 이 노하우를 귀중한 자료라고 넘겨주기도. 이런 온라인 민원을 관 시스템에만 맡길 것이 아니라 시민들이 만들어 쉽게 접근할 수 있으면 하네요.
zep @bluespider 오 그렇군요. 민원 단체로 쏴주는 솔루션을 만들면 돈이 될지도? ㅋㅋ 구속되려나요 -_-
달리 @zep 해보셨나 모르겠는데요. 해보면 쉽다지만 정보공개 요청도 처음하는 사람에겐 정말 어렵고요. 심지어는 서귀포 시장에게 올리는 온라인 게시판에 글을 쓰려면 윈도우 PC가 있어야하고, 액티브엑스 수십 개 깔아야하고, 공인인증서도 필요하답니다. 익스플로러 보안 설정 확 낮추지 않으면 안되기도 하고 ㅠㅠ
zep @bluespider 신에게는 석대의 윈도우 PC가 있사옵니다...
요즘 저희 집앞에서 "걷기좋은거리" 사업을 하느라 인도를 넓히는데요. 전세 보증금 올릴 것 같아서 불안해요. 누구의 의견을 반영해서 이러는지...
일상 민주주의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청년허브 n개의 공론장을 세팅한 분들의 인터뷰입니다. 인터뷰어들이 이야기하는 공론장의 의미가 올해 한국사회에 유행처럼 불었던 공론장의 정의와는 조금 다른 듯 하네요. (인터뷰어들도 그 차이를 분명히 인식하고 계신 것 같구요) 어쨋든 2018년을 지나며 공론장이란 단어가 (제 주변만 보면) 꽤 친숙한 단어가 된 것 같아요.

https://brunch.co.kr/@npublicsphere/19

공감해요
1

대학생 대상이 신뢰/불신하는 매체에 대한 뉴스가 나와서 공유해 봅니다. 어렴풋이 디지털 지형도가 그려지네요.

http://www.mediatoday.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146065&fbclid=IwAR3p5IrZKL7UubeJYYYdhj1ZQtiT9khtFkqWIv5NlHCpqft2bK7ZDYAGHNA

공감해요
2

안녕하십니까. 유령유저입니다. 이 그룹의 취지에 부합하는지에 대한 의구심은 있으나 공유하고 싶은 뉴스가 있어 이렇게 한자 적어 올리게 되었습니다. 

소셜미디어 눈팅하다가 발견한 이슈인데요:

https://www.facebook.com/cheongyecheon/posts/2956801187678713

요약을 하자면 청계천/을지로 일대가 완전히 재개발 된다고 하는데.. 제가 사랑하는 을지면옥과 노가리 골목까지 날아가고 아파트 단지가 들어선다고 하는데 포털 뉴스에는 걸리지도 않네요..

왜 항상 우리나라는 자생적으로 생겨난 역사를 지닌 것들이 불도저에 밀리는지 모르겠습니다.

이슈에 모두 같이 관심 갖으면 좋을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공감해요
4
일상 민주주의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일상 민주주의 빠띠는? 자세히 보기
일상을 더 민주적으로, 일상 민주주의 경험과 사례를 공유합니다.
일상 민주주의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